부동산 · 2023-06-16

부동산 어플 이용안내


만약, 주변에 조언을 받을 수 있는 부모님이나 부동산 관련업 종사자가 있다면 큰 문제가 되지 않지만, 아제 막 독립을 꿈꾸고 사회 초년생으로 시작하는 하는 사람들에게 이사란 그 무엇보다 쉽지않고 고민이 되는 요인중에 하나일 것입니다. 보통 지방권은 보증금 가격이 높지 않은 반면, 서울의 경우 최소 1천만원 부터 보증금이 시작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러한 목돈이 필요한 경우, 어느 때보다도 신중하고 꼼꼼하게 알아보고 자신에게 알맞은 좋은 집을 구하여야만 합니다. 얼마전, 뉴스에 떠들썩 했던 전세 사기 등을 미루어 봤을떄, 이러한, 요소들이 더욱더 부각되고 중요해 지는 분위기라 할 수 있기 때문에 좋은 집을 구하기 앞서 그 어느때 보다도, 확실하게 알아봐야 할 것입니다.

다방

부동산 어플 이용 추이

어플로 부동산 서비스를 활용한 국내 사용자는 1,169만명으로 조사되었습니다. 그중에서도 PC 대비 Mobile 사용자수가 소폭 높게 확인되었는데, 이는 최근 부동산관련 어플리케이션으로 실거주자의 후기나 매물 관련 미디어를 입체적으로 제공하고 국토교통부에서 실거래가 정보를 불러오는 등 매수자의 니즈에 초점을 맞춘 서비스를 지속 출시하면서 사용자를 빠르게 유입한 것으로 분석됩니다. 부동산 정보를 탐색한 사용자는 남녀 모두 40대가 15%, 12%로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하였으며 30대와 50대가 그 뒤를 따르고 있습니다. 부동산 서비스 시장 내 Mobile 인구수 추이를 살펴본 결과, 봄 가을 이사 성수기 직전 매물을 찾는 수요에 의해 1~2월, 7~8월에 고객 수가 가장 많은 것으로 확인 되었습니다.

부동산 어플 장단점

그렇다면 이사하기 전 체크해야 할 사항에 대해 확인하겠습니다. 가장 일반적으로 집을 알바보는 방법은 무엇이 있을까요? 현재 Mobile App은 인터넷의 발달과 함께 참신한 아이디어로 많은 관심을 받고 있습니다. 특히 원룸이나 오피스텔 같은 단기 월세 집을 구할 때는 다방과 같은 어플의 사용도가 높으며, 전세 매물을 알아 볼때는 네이버 부동산을 많이 활욜한다고 나타납니다. 부동산 어플의 특징으로는 집을 방문하기 전, Mobile App의 게시된 정보를 사전에 확인 할 수 있다는 점을 가장 크게 들 수 있고, 구하려는 곳의 거리가 멀 경우 다양하고 유용하게 이용되고 있습니다. 또한 직접 방문해서 중개사를 따라다니는 것보다 조금 더 유동적이며, 자유롭게 집을 확인하고 고를 수 있습니다.

부동산 어플 이용요령

부동산을 알아볼 때, 옛날 방식대로 직접 거래를 하는 경우가 많이 있습니다. 부동산 직거래로 유명한 ‘피터팬의 좋은 방 구하기’나 그 외 동네 커뮤니티를 통해 직접 개인 간 거래를 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와 같은 직거래는 매물 가격이 시세보다 저렴한 경우가 있습니다. 그 이유는 보통 개인 매물의 경우, 급하게 이사를 가야 해서 원룸 오피스텔을 급매로 내놓거나, 건물 주인이 부동산을 중간에 끼지 않고 직접 임대를 내놓은 경우, 그리고 간혹 집을 오래 비워 두는 분들의 매물이 이전의 시세보다 가격이 낮게 전대차 계약건도 나올 수 있습니다. 직장 때문에 단기로 잠깐 임대하는 거주자들에게는 나쁘지 않은 거래가 될 수 있기 때문에 많이 알아보기도 하지만, 개인간 거래는 문제 발생시 부동산 법으로 보장이 매우 힘들거나 복잡하다는 단점이 있습니다.

이와 함께 2021년 30~40대에서는 전년도 전 연령대에서 1위를 차지한 ‘다방’을 ‘호갱노노’가 앞서는 양상이 관찰되었습니다. 이는 2020년 들어 서울권을 중심으로 주택 가격이 다시 한번 크게 상승하고 젊은 나이층의 주택 매수가 증가하였다는 뉴스를 뒷받침하는 결과로, 부동산 탐색에 대한 젊은 나이층의 관심이 지속적으로 상승하고 있음을 보여주는 대목입니다. 부동산 서비스 사용 목적이 확대되고 부동산 커뮤니티, 메신저 오픈 채팅, 유튜브 미디어 등 온라인을 통해 관련 정보를 수집하는 움직임이 활발해진 상황 속에서, 프롭테크 진출 사업자는 시시각각 변화하는 시장의 니즈에 주목하고 보다 역동적인 플랫폼이 될 수 있도록 서비스를 확장해나가야 할 것입니다.